'최향남'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1.30 향남이형 결국 카디널스로 (2)
  2. 2009.01.15 향남이형 카즈로?
2009. 1. 30. 20:59

향남이형 결국 카디널스로

예상대로 101달러의 포스팅 비용을 지불한 것은 카디널스였다. 오른손 불펜 중에서 프랭클린, 페레즈, 모떼, 매클레런의 지위는 확고하고, 나머지 1~2자리를 키니, 탐슨 등과 함께 경쟁해야 할 터인데, 부디 스프링 트레이닝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으면 좋겠다. 메이저 꿈을 이뤄야지...다음은 FR에 올라온 향남이 형에 대한 포스팅.

  • Choi has had a taste of pro ball in America once before. Just in 2006 he pitched for the Indians AAA team and over 106 innings, he posted a 2.97 FIP with a K/PA rate of 23%. Pretty impressive, yet he didn’t get a call up.
  • Weird story behind how he was signed. The Cardinals initially signed him for $70, 000 as a free agent but his team, the Lotte Giants, wanted to put him through the posting system. The Cardinals put in the only bid, a whopping 101 bucks.
  • He’s 37 years old but don’t call him and oldhead. He’s a multiple degree black belt in Taekwondo and will probably take you out.
  • He’s said to be in excellent shape, but his fastball rarely breaks 87 MPH. He also throws a slider.
  • He spent last season in relief, where he posted a 3.58 ERA with 9 saves.

You can read more about Choi the East Windup Chronicle, where they also has some links to him in action. Hopefully there’s no relation to Hee Seop.  I’m glad the Cards are becoming more active in the Far East, even if it is just minor moves at the moment, although I still think they may have missed the boat by passing on Kenshin Kawakami.


Weird Story라는 것이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오고(롯데;), 태권도 유단자임을 강조하는 것도 재미있다. 최희섭과 관계가 없는 것이 왜 다행인지는 모르겠다. 뉘앙스 상 까이는 것으로 보인다만 -_-
Trackback 0 Comment 2
  1. anders_friden 2009.02.02 07:0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좌완이었으면 좀 더 좋았을텐데 말이죠..

    • drlecter 2009.02.02 22:04 신고 address edit & del

      좌완이었으면 그냥 한 자리 차지했겠죠. 포스팅 비용도 200달러는 되었을 거고 -_-;;

2009. 1. 15. 23:21

향남이형 카즈로?

오른손 불펜으로 이미 페레즈, 모테, 키니, 프랭클린, 탐슨, 메클레런까지 꽉 차 있지만, 그래도 향남이 형이 온다면야 대환영! 원래 도전정신이란 말을 좋아하지 않는데, 이 분의 도전정신은 정말 알아줄 만 하다. 아마 계약해도 스플릿 계약이 될 듯 한데, 스프링에서 열심히 해서 한 자리 차지했으면 좋겠다!!

....라고 하고 싶은데, 이 놈의 롯데 -_-;;;;;;;; 무슨 포스팅은 포스팅이냐...작년에 장사 그렇게 잘해놓고 3만 달러가 그렇게 아깝더냐?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