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시즌'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9.09.30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예상
  2. 2008.10.05 포스트시즌 예상 (2)
  3. 2007.10.12 플레이오프 예상
2009.09.30 19:17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예상

이미 롯데가 두산을 1경기 이겼지만 늦으나마 예상 -_-

준플레이오프: 롯데 in 5
두산이 어제 경기에서 선발도 아닌 불펜에서 밀렸다는 건 좀 치명타가 아닐런지. 하지만 롯데가 쉽게 이기지는 못할 것 같고, 결국은 5차전까지 갈 것 같다.

플레이오프: SK in 4
두산이 올라가면 3년 연속 재밌는 승부가 벌어질 테지만, 롯데가 준플레이오프에서 두산을 꺾고 올라간다면 SK의 낙승을 예상할 수 밖에 없다. SK가 뭐로 보나 4차전 이후로 가지는 않을 전력.

한국시리즈: KIA in 6
이건 예상이라기 보다는 바람에 가깝다. SK의 3년 연속 우승은 별로 보고 싶지 않지만, 현실적으로 SK가 올라간다면 그래도 우승확률이 50% 이상은 될 것 같다. KIA의 로테이션이 제대로 돌아가고 CK포가 터지면서 KIA가 정말 오랜만에 우승하는 것을 보는 것도 좋을 듯.
Trackback 0 Comment 0
2008.10.05 23:15

포스트시즌 예상

1. 준플레이오프

솔직히 플레이오프 이후는 별 관심이 없다. 오로지 롯데와 삼성의 준플레이오프에만 관심이 있을 뿐. 9년 전 혈투를 벌였던 그들이 정말 오랜만에 다시 맞붙게 되었다. 그 당시에 뛰었던 이승엽, 임창용, 호세, 임수혁(ㅠㅠ) 등은 없지만, 다시 한번 최고의 경기를 보아줄 준비가 되어 있다.

삼성 입장에서 키플레이어는 1차전 선발 배영수와, 포수 진갑용이다. 윤성환이 1선발로 나서지 않을까 생각했었는데, 선동열이 그동안 가을에 보여줬던 배영수의 모습을 믿는가 보다. 올시즌 모습을 보면 많이 불안하고 6회 이후에서는 반드시 불펜을 가동시켜야 하지만, '가을의 배영수'는 그래도 뭔가를 기대하게 한다. 진갑용의 경우는 롯데의 모든 것을 속속들이 알고 있기 때문에 롯데전에서는 반드시 필요한데, 포수 수비가 여의치 않다면 라인업이 어떻게 짜여질지 모르겠다. 그 밖에는 시즌 막판에 복귀한 채태인의 존재가 꽤나 무겁게 느껴질 것 같고...

선발진의 차이로 인해서 롯데의 근소한 우위를 예상하지만, 삼성이 정말 멋진 경기 보여줬으면 좋겠다.


2. 플레이오프

누가 올라오던지 간에 두산의 승리가 될 듯.


3. 한국시리즈

역시 누가 올라오던지 간에 SK의 승리. 야구가 이변의 스포츠라고는 하지만, 안드로급의 실력을 가지고 있는 현재의 SK에는 누구도 상대가 되지 않는다. 20일 정도의 휴식이 최악의 독이 되거나 김광현이 SK가 아닌 두산의 소속이라면-_- SK의 패배 가능성이 조금이라도 높아지겠으나, 어쨌든 간에 SK의 우승은 확정적이다. 한국시리즈 2연패를 오랜만에 볼 듯 하군.
Trackback 0 Comment 2
  1. 태욱 2008.10.06 09:07 address edit & del reply

    준PO에서 롯데가 올라온다면 잘하면 코시까지도 갈 수 있지 않을까 ㅎㅎ

    • drlecter 2008.10.06 22:17 신고 address edit & del

      그러고 보니 이번에 경기수가 늘어났다는 걸 깜빡했음. 저번에 롯두 3연전 보고서 롯데는 절대로 두산을 이길 수 없다고 생각헀는데, 7차전까지 가면 선발이 강한 롯데가 잘 하면 이길 수도ㅎㅎ

2007.10.12 06:21

플레이오프 예상

1. 일단 한화-삼성이 2차전까지 벌인 상황에서 마지막 3차전. 세드릭-매존의 대결인데, 세드릭은 모 아니면 도, 매존은 항상 걸 -_- 세드릭의 투구에 대한 기대값을 역시 걸이라고 볼 때 투수진의 싸움은 불펜 싸움으로 되는데, 2차전의 윤성환의 활약은 작년 권오준+임창용+권혁 활약 이상이었다. 한화의 한방이 확실히 무섭긴 하지만, 삼성의 불펜은 그 이상으로 강하다. 17번 만에 준플레이오프 1차전 패배팀이 플레이오프에 올라갈 수 있을 것이다. 삼성 승.

2. 일단 삼성 올라오기만 하면 그 이후엔 신경 안씀. 잠실에 야구 보러가는 것이 목적이므로...ㅋㅋ역시 삼성이 올라갔음 하지만, 리오스는 너무 강하다. 두산 승.

3. 그리고 올해는 김성근 감독이 우승을 한번 할 때가 된 듯하다. 우리나라에서 야구 가장 잘하는 분인데 아직까지 우승이 없는 건 솔직히 불공평하다. SK 승.

Trackback 0 Comment 0